Loading...

영상

5R 리뷰: 광주 FC 1-1 울산 현대(4. 8. 15:00)
2017
25
K22
K01
Review
K00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5Round  Match Review


2017년 4월 8일(15시), 광주 월드컵경기장

광주 FC 1-1 울산 현대

광주 득점: 후반 40분 조성준

울산 득점: 후반 25분 김치곤(도움 이기제)


Starting Line-up



광주: 광주가 자랑하는 스리 톱 기반의 4-3-3 포메이션이 등장했다. 지난 라운드 제주 유나이티드전에서 정영총이 부상을 입은 최전방엔 주현우-조주영-송승민이 섰다. 왼쪽 측면에 정영총 대신 주현우가 선 게 특징이었다. 미드필드에는 기존 주전 라인인 김민혁-이우혁-와다가 배치됐다. 플랫 4는 역시 제주전에서 부상을 당한 이한도가 빠지면서 새롭게 재구성됐는데, 왼쪽부터 이민기-박동진-홍준호-정동윤이 섰다. 최후방엔 지난 시즌 주전 골리 윤보상이 돌아왔다.

울산: 울산은 전통의 4-4-2 포메이션으로 응수했다. 전남 드래곤즈 시절에 발을 맞췄던 오르샤와 이종호가 파트너를 이뤘다. 미드필드엔 박용우와 김성환을 허리 중앙에 놓고, 좌우에 김인성과 코바를 조합했다. 스피드와 힘을 겸비한 구성이었다. 수비 라인은 이기제-김치곤-정승현-정동호가 발을 맞췄다. 골문은 변함없이 김용대 골키퍼가 사수했다. 지난 라운드 강원 FC전과 비롯해 페트라토스와 김용진 두 자리의 변화가 있었다. 두 선수를 대신해 코바와 김인성이 선발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Match Statistics



광주: 볼 점유율로 경기를 들여다봤을 때 전반은 광주, 후반은 울산의 우세였다. 광주는 전반 첫 15분에 59%의 볼 점유율로 경기를 장악했다. 이후 15분 동안은 52%로 살짝 떨어졌지만, 마지막 15분은 다시 53%로 주도권을 늘렸다. 그러나 후반엔 체력의 열세를 보인 탓인지 볼 점유율이 41%까지 떨어졌고 평균 45%에도 못 미치는 점유율을 기록했다. 다만 유효 슛은 후반에 네 배(4개)나 많았는데, 이는 볼 점유율을 어느 정도 포기하더라도 효율성을 최고로 높이기 위해 광주가 울산 골문을 부단히 두들겼다는 방증이다. 그 결과 광주는 후반 종료 5분을 남기고 ‘조커’ 조성준이 골을 넣으며 홈에서 무승부라는 결과를 냈다.  

울산: 울산은 전반전의 저조한 볼 점유율을 후반을 통해 만회했고 마지막엔 51%의 점유율을 기록했다. 그러나 실제 플레이 시간은 광주에 조금 앞선 수준이었고, 마지막 5분을 버티지 못하며 결과 역시 무승부에 만족해야 했다. 울산의 경우엔 광주보다 33.3%나 많은 슛을 퍼부었음에도 한 골에 그친 게 아쉬울 법하다. 울산은 전반전 다섯 개, 후반전 일곱 개의 슛을 시도했다. 유효 슛도 일곱 개로 적지 않았다. 그러나 득점은 세트피스 상황에서 김치곤이 넣은 게 유일했다. 울산으로선 코바·이종호·오르샤 등 골을 넣어야 할 공격수들이 제 몫을 해주어야 한다. 특히 이종호와 오르샤는 풀타임을 소화했음에도 불구하고 각각 1개와 2개의 슛을 기록하는데 그쳤다.  

Match Point




쉽게 지지 않는 광주의 팀 컬러는 울산을 상대로도 이어졌다. 광주가 선제골을 내준 시간은 후반 25분. 회생하기에 쉽지 않은 시간이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광주는 승부를 따라 잡는 저력을 선보였다. 이번에도 남기일 광주 감독의 용병술이 통했다. 지난 라운드 제주 유나이티드전에서 조성준과 홍준호를 연속으로 투입시켜 후반 34분에야 극적 무승부를 이끌어냈더니, 이번에도 조성준 카드를 적중시켰다.

후반 4분 김민혁과 교체되어 들어간 조성준은 패색이 짙어가던 후반 40분, 지난 제주전에서 조주영이 그랬던 것처럼 극적으로 동점골에 성공했다. 페널티 박스 아크 왼쪽에서 오른발로 침착하게 때린 슛이 울산의 골망을 가른 것이다. 이번 시즌 남 감독은 광주의 엷은 스쿼드를 보완하기 위해 조주영과 조성준을 번갈아 기용하며 재미를 톡톡히 보고 있다. 광주는 다섯 경기에서 네 골을 넣었을 뿐인데, 두 선수가 각각 두 골씩을 기록했다. 남기일의 아이들은 시즌 전에 이번 시즌이야말로 힘들 것이라던 전문가들의 예측을 무색하게 만들고 있다. 광주는 12개 팀 중 9위로 수원 삼성·인천 유나이티드·전남 드래곤즈를 발밑에 두고 있다.
X

리그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