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뉴스

[안양] FC안양, 공격라인의 마지막 퍼즐 완성.. 브라질 공격수 알렉스 영입


K리그 챌린지 FC안양(구단주 이필운 안양시장)이 지난해 대구FC에서 활약했던 브라질 공격수 알렉스를 영입했다.

 

알렉스는 지난 2013년 고양 Hi FC에 입단하며 K리그 무데에 데뷔했다. K리그 데뷔 시즌인 2013 시즌 32경기에서 15득점 6도움이라는 걸출한 활약을 펼친 알렉스는 2013 K리그 챌린지 베스트 11 공격수 부문에 선정되기도 했다. 2014 시즌 중반 강원으로 이적한 알렉스는 시즌 기록 26경기 16득점 4도움을 기록하며 2년 연속 K리그 챌린지 베스트 11에 선정됐다.

2015-2016 시즌 태국 프리미어리그 차이낫 혼빌로 이적한 그는 50경기에서 22득점을 기록하며 준수한 활약을 이어갔다. 2016 시즌 중반 대구FC에 입단하며 다시 한국 무대로 복귀한 알렉스는 20경기에 나서 중요한 경기마다 득점을 기록하며 대구의 클래식 승격에 일조했다. 통산 K리그 기록은 81경기 36득점 10도움.

 

알렉스는 한국에서 계속 뛸 수 있게 되어 매우 영광스럽게 생각한다상대팀으로 만났던 FC안양은 기술적으로 매우 훌륭한 팀이었다. FC안양이 갖고 있는 목표를 위해 최선을 다해 뛰겠다라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FC안양 임은주 단장은 알렉스는 득점력과 인성면에서 완벽히 검증된 한국형 외국인 선수다. 리그 초반 득점력 빈곤의 해결과 감독의 선택의 폭을 넓히기 위해 지난 해에 비해 더 많은 예산을 선수단에 투자하고 있다기존 공격수인 김효기, 장세희, 조시엘, 조석재 등과 함께 공격 라인에 큰 힘과 경쟁이 될 것으로 믿는다. 승리를 갈망하는 우리 팬들에게 좋은 소식을 전해주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FC안양은 오는 19() 오후 3시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안산그리너스FC와 리그 3라운드를 치른다.

클럽
X

리그순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