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데얀이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6라운드 MVP로 선정되었다.

데얀은 지난 10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6라운드 울산과의 홈경기에서 1골 1도움을 올리는 등 공격진영에서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다. 데얀을 중심으로 수원은 2대 0으로 끌려가던 후반 적극적인 공세를 펼칠 수 있었고 내리 3골을 득점하며 경기를 뒤집어냈다. 경기 막판 울산의 동점골이 터지며 경기는 3대 3 무승부로 종료되었지만, ‘푸른 데얀’의 힘이 족히 드러난 대결이었다.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6R 베스트11]

MVP : 데얀(수원)

FW
데안(수원)
박기동(수원)

MF
이정빈(인천)
박주영(서울)
윤주태(서울)
김승준(울산)

DF
강상우(포항)
알렉스(제주)
하창래(포항)
정동윤(인천)

GK
송범근(전북)

베스트팀 : 인천
베스트매치 : 강원-인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