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뜩이는 순발력으로 ‘선방쇼’를 선보인 제주의 이창근이 KEB하나은행 K리그1 (클래식) 2018 37라운드 MVP에 선정되었다.


이창근은 지난 11월 25일(일) 울산 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울산과 제주의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7라운드 경기에서 단 한 개의 실점도 허용하지 않으며 팀의 1-0 승리를 이끌었다.


이날 선발 출장해 골키퍼 장갑을 낀 이창근은 울산의 날카로운 슈팅을 연이어 막아내며 팀의 골문을 단단하게 지켰다. 이창근의 순발력이 특히 빛난 장면은 후반 13분에 나왔다. 울산 주니오가 골문 바로 앞에서 시도한 슈팅을 역동작에 걸렸던 이창근이 몸을 날려 잡아내며 팬들의 환호를 이끌어냈다.


이날 9개의 유효슈팅을 포함해 13번의 슈팅을 시도했던 홈팀 울산은 이창근의 선방쇼에 막혀 한 골도 득점하지 못했다. 제주는 이창근의 활약에 마그노의 한 골을 더해 원정에서 승점 3점을 획득했다.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7R 베스트11]


MVP : 이창근(제주)


FW

김지현(강원)

김지민(포항)


MF

세징야(대구)

쿠니모토(경남)

한석종(인천)

로페즈(전북)


DF

정동윤(인천)

박지수(경남)

알렉스(제주)

이은범(제주)


GK

이창근(제주)


베스트팀 : 대구

베스트매치 : 경남-수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