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삼성블루윙즈축구단의 산하 U-18팀(매탄고)이 세계적 명문구단인 레알 마드리드 유스팀과의 맞대결에서 무승부를 기록했습니다.

카타르에서 열리는 권위있는 유스대회인 알 카스컵(AL KASS INTERNATIONAL CUP)에 한국 최초로 공식 초청되어 참가 중인 매탄고는 8일 새벽(한국시각) 진행된 D조 조별예선 첫 경기에서 최강 레알 마드리드 유스팀과 맞대결을 펼쳤습니다.

대회 참가 준비로 국내에 머무른 김석우 감독을 대신하여 곽희주 코치가 벤치를 지킨 가운데 경기에 나선 매탄고는 전반을 득점없이 마친 후 후반 27분 조용준 선수의 PK득점으로 리드를 잡았으나 후반 종료 직전 PK로 동점골을 내주며 1-1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습니다.

이날 무승부로 레알 마드리드에 이어 D조 2위에 오른 매탄고는 오는 10일 00:45(한국시각) 조3위인 러시아의 강호 스파르타크 모스크바 유스팀과 8강 진출 티켓을 놓고 격돌할 예정입니다.

매탄고와 스파르타크 모스크바와의 경기는 대회 공식 SNS(facebook.com/ ALKASSIntlCup)에서 생중계 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