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득점 단독 선두‘ 김신욱(전북), K리그1 13라운드 MVP

 

하나원큐 K리그1 2019‘ 13라운드 MVP는 멀티골을 기록하며 올 시즌 득점 단독 선두에 오른 김신욱(전북)으로 선정됐다.

 

김신욱은 26일 경남과의 홈경기에서 전반 41분 이승기의 도움을 받아 머리로 한 골을 넣은 뒤후반 12분에는 이용의 크로스를 오른발 강슛으로 연결해 멀티골을 완성했다. 4대승을 이끌고 두 골을 추가한 김신욱은 올 시즌 7골로절대 강자 없이 치열하게 펼쳐지고 있는 K리그득점왕 경쟁에 단독 선두에 올랐다.

 

한편총 16개의 유효슈팅을 주고받은 성남과 울산의 경기가 13라운드 BEST매치에 뽑혔고이 경기에서 41로 승리한 울산이 BEST팀에 선정됐다.

 

K리그2의 13라운드 MVP로는 구단 역사상 최초로 리그 4연승을 달성한 수원FC의 주장 백성동이 이름을 올렸다. 25일 수원종합운동장으로 대전을 불러들인 수원FC는 안병준과 치솜의 득점으로 20으로 승리를 거뒀다이날 승리의 숨은 공신인 백성동은 공격과 수비에 적극적으로 가담하였고후반 35분에 터진 치솜의 쐐기골을 도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