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프로축구연맹, 2019 2차 K리그 아카데미-PR과정 개최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이하 연맹’)이 6~7일 이틀간 한국생산성본부에서 K리그 22개 구단 홍보담당자를 대상으로 2019 2차 K리그 아카데미-PR과정을 개최했다.

 

이번 과정은 구단 홍보담당자 30여 명이 참석하였으며미디어 관계관리구단별상황별 적합한 홍보 전략 그리고 팬 소통과 공감을 위한 홍보 전략 수립이 메인 주제였다.

 

아카데미 첫날은 골닷컴 서호정 기자가 ‘K리그잘 통하고 있습니까?’라는 주제로 강연했다서호정 기자는 매주 상대 팀과 교류하고매일 팬들과 대화하는 K리그에서 정보컨텐츠의 상호 소통이 중요하다라며 K리그 내 소통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했다이튿날인 7일 진행된 특강에서는 네이버 김민규 매니저가 뉴미디어 채널에서 축구컨텐츠의 이해와 활용을 다뤘다.

 

그 밖에 참석자들은 '페르소나 기법'을 활용하여 미디어와의 관계관리팬들과 소통 및 공감을 위한 홍보 전략을 수립했다또한조별실습을 통해 각 구단에서 활용하고 있는 홍보 방법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PR과정을 포함해 연맹은 K리그 내·외부 구성원을 대상으로 맞춤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K리그 아카데미’ 사업을 지속 시행해오고 있다크게 경영진 교육과정(CEO, 감독, GM) / 실무진 교육과정(마케팅, PR, 회계지자체) / 미래 인재 교육과정(유소년 지도자, K리그 선수신인선수축구산업)으로 나누어져 있으며올해 처음 선보이는 외국인은퇴선수 과정을 포함하여 총 13개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