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 25일부터 선수 추가 등록 시작



그 어느 때보다 뜨거운 K리그 여름 이적 시장이 열린다.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 이하 연맹’)25()부터 2020시즌 K리그 선수 추가 등록을 시작했다.


등록 첫날인 25() 오후 6시 기준으로 총 8명이 등록을 마쳤다. 윤영선(서울), 오범석(포항), 나상호(성남) 등이 대표적이다.


추가 등록 기간에 등록한 선수는 등록을 마친 다음 날부터 경기 출전이 가능하다. 2020시즌 K리그 추가 등록 기간은 722()까지 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