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10라운드 MVP로 자일(전남)이 선정되었다. 자일은 지난 7일 광주를 상대로 해트트릭을 기록하여, 소속팀 전남의 5:0 대승을 이끌었다. 자일은 폭발적인 스피드로 효율적 역습의 정점이 되어, 올 시즌 전남의 반전을 예고했으며, 올 시즌 7골로 득점 선두에 올랐다.


KEB하나은행 K리그 2017 클래식, 챌린지의 라운드 MVP선정은 득점, 슈팅, 패스, 볼 경합, 드리블 돌파, 공간 침투 등 주요 경기 행위를 정량적, 정성적으로 평가하여 지수화한 “인스탯(INSTAT) 지수”와 연맹 경기평가회의의 분석결과를 바탕으로 이루어진다. 자일은 득점(3골)과 유효슈팅(75%, 3/4회), 드리블 시도(71%, 5/7회)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종합 지표 414점을 기록한 바 있다.


한편, 2017 KEB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의 11라운드 MVP로는 안산의 라울이 선정됐다. 라울은 6일 아산과의 홈경기에서 2골을 터트렸다.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10R 베스트11]

MVP : 자일(전남)

FW
자일(전남)
김신욱(전북)

MF
권용현(제주)
손준호(포항)
룰리냐(포항)
김승준(울산)
 
DF
이슬찬(전남)
토미(토미)
리차드(울산)
최철순(전북)

GK
이호승(전남)

베스트매치 : 포항-서울
베스트팀 : 제주

 




[KEB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2017 11R 베스트11]

MVP : 라울(안산)

FW
말컹(경남)
라울(안산)

MF
김도엽(경남)
박성호(성남)
김준태(서울E)
박준태(부산)

DF
유지훈(부산)
박한수(안산)
오르슐리치(성남)
안동혁(안양)
 
GK
이범수(경남)

베스트매치 : 서울E-안양
베스트팀 : 안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