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뉴스

[성남] 성남FC, 12일 아산전 '풍생인의 날'로 개최




성남FC U18팀인 풍생고 재학생 및 동문과 함께 하는 자리 마련
프로게이머 김정민과 재학생 간 피파온라인3 게임 등 다양한 이벤트 진행

성남FC가 오는 12일(월)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2017 KEB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16라운드 아산과의 홈경기를 '풍생인의 날'로 정하고 풍생고등학교 재학생 및 동문과 하나 되는 자리를 마련한다. 1974년에 개교하여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성남 풍생고등학교(교장 유성호)는 대표적인 축구 명문이기도 하다. 성남FC의 K리그 산하 U18팀으로 황의조와 김동준 등 국가대표급 선수를 배출하였다.

현재 성남FC에는 황의조, 김동준, 김태윤, 연제운, 이성재, 김민규, 이시환 등 풍생고 출신 7명이 맹활약 중이다. 이번 홈경기는 성남의 자랑스러운 유스 출신 선수들을 재학생, 학부모 및 동문들이 함께 응원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풍생고 응원단 위너스도 참여하여 분위기를 돋울 예정이다. 재학생들을 위한 이벤트도 준비된다. 하프타임을 이용해 성남FC 소속 프로게이머 김정민과 각 학급별 예선을 거쳐 선발된 학생 대표가 피파온라인3 이벤트 매치를 벌인다. 참여한 학생들에게는 피파온라인 쿠폰과 기념품도 주어진다.

한편, 성남은 ‘먼데이 나이트 풋볼’로 치러지는 아산과의 이번 홈경기를 승리로 이끌어 상위권 도약의 계기를 마련한다는 각오다.

클럽
K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