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뉴스

[수원] '수원통산 최다골' 산토스, 수원팬이 뽑은 8월의 MVP



‘통산 58골’ 서정원, 산드로 제치고 수원소속 최다 득점
 8월 5경기 중 4경기 출전, 3득점 기록
 8/9 FA컵 광주 전 멀티골로 준결승 견인

수원 통산 최다득점자로 올라선 ‘여름 특급’ 산토스 선수가 수원삼성 팬들이 선정한 8월 MVP의 주인공으로 선정됐습니다. 8.15점의 평점을 기록한 산토스 선수는 김민우, 염기훈 선수를 제치고 8월 한 달간 최고의 활약을 펼친 선수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산토스 선수의 월간 MVP 수상은 2013년 9월과 2014년 10월에 이은 세 번째입니다. 산토스 선수는 수원삼성이 8월 한달 간 치른 5경기(FA컵 1경기, 리그 4경기) 중 4경기에 출전해 3골을 기록했습니다.

특히 지난 8월 9일 광주FC와의 FA컵 8강전에서는 0-1로 끌려가던 후반 40분 천금 같은 동점골에 이어, 연장 25분 결승골까지 뽑아내며 팀의 준결승 진출을 이끌었습니다. 또한 8월 19일 강원FC와의 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는 전반 41분 페널티박스 바깥에서 감각적인 중거리 슈팅으로 1골을 기록했습니다. 이 골은 산토스 선수의 수원 소속 58번째 득점(리그 51골, FA컵 4골, ACL 3골)으로 기존 서정원, 산드로 선수가 보유하고 있던 57골을 넘어섰습니다. 앞으로 산토스 선수가 기록하는 모든 득점은 수원삼성의 역사가 됩니다.

수원삼성의 ‘살아있는 전설’ 산토스 선수는 8월 MVP를 수상 소감으로 “오랜만에 월간 MVP를 받는 것 같다”며 “2013, 2014년에는 한번씩 이 상을 받았는데, 2015, 2016년에는 받지 못했다. 예전보다 기준이 더욱 까다로워진 것 같다”며 웃어 보였습니다. 또한 “많은 팬들이 알고 있듯이 여름을 기점으로 컨디션이 가장 좋아진다. 이 상을 받은 것을 계기로 팀의 상승세를 이끌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빅버드에 많이 찾아오셔서 많은 응원을 보내주길 부탁드린다”라고 말했습니다.

‘수원삼성 월간MVP’는 수원팬으로 구성된 명예기자단 ‘블루윙즈미디어’에서 매 경기 평점을 산정하며 월간 최고의 평점을 기록한 선수에게 MVP 트로피가 수여됩니다. 산토스 선수의 8월 MVP 시상식은 9월 10일 전남드래곤즈와의 홈경기 킥오프 전에 진행될 예정입니다.

클럽
K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