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뉴스

[포항] 포항, 상위 스플릿 향한 홈 2연전의 첫 상대 상주


포항스틸러스가 30일(토) 오후 3시 포항스틸야드에서 펼쳐지는 KEB 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홈경기에서 상주를 상대한다. 포항은 이번 홈경기를 맞이해 팬들을 위한 다양한 혜택을 준비했다. 이번 홈경기는 포항시민과 함께하는 축제의 장을 만들기 위한 올 시즌 다섯 번째 ‘포항시민의 날’로써 효곡동, 대이동, 양학동, 용흥동, 우창동 주민들을 스틸야드로 초청한다. 해당 동 주민은 매표소에 주소지가 기재된 신분증을 제시하면 성인 5천원, 청소년 3천원, 초등생 1천원에 입장권을 구입할 수 있다. 다만 할인 혜택은 중복 적용되지 않는다.

하프타임에는 우리아이K타이거즈 태권도 시범단이 포항의 승리를 응원하며 태권도 시범 공연을 선보인다. 북문광장에서는 어린이들을 위해 ‘키즈 에어바운스 놀이터’를 운영한다. 오후 1시부터 3시까지 운영될 ‘키즈 에어바운스 놀이터’는 초등학생 이하 어린이들은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현대자동차 프로모션 행사도 같은 장소에서 진행된다. 주장 황지수는 포항 선린복지관 어린이 30여명을 이번 홈경기에 초청한다. 올 시즌 두 번째 초청으로써 어린이들에게 축구 관람을 통해 좋은 추억을 만들어주고자 한다. 이동차량 및 간식 등 모든 비용은 황지수가 후원한다.

한편 포항은 정규 라운드 막바지까지 상위 스플릿 진출의 희망을 이어가고 있다. 희망을 현실로 만들기 위해서는 남은 홈 2연전을 반드시 전승으로 마무리 짓고 강원의 결과를 기다려야 한다. 간절한 홈 2연전의  첫 상대는 상주다. 올 시즌 상주와 두 차례 만나 1승 1패를 기록 중인 포항은 최근 2경기에서 6골을 넣으며 물이 오른 공격력을 바탕으로 홈구장 스틸야드에서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겠다는 각오다. 포항스틸러스 홈경기 티켓은 경기 당일 포항스틸야드 북문과 남문에 위치한  매표소 또는 경기 전 티켓링크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클럽
K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