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뉴스

[강원] ‘축구와 함께 느끼는 즐거움’ 강원FC, 홈경기 풍성한 행사로 팬 만난다



‘축구와 함께 느끼는 즐거움’ 강원FC, 홈경기 풍성한 행사로 팬 만난다

강원FC의 홈경기에는 축구경기와 함께 색다른 즐거움들이 관중을 기다리고 있다. 강원FC는 22일 오후 3시 춘천 송암 스포츠타운 주경기장에서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35라운드 전북 현대와 일전을 치른다. 상위 스플릿 진출에 성공한 강원FC는 상위 6개 팀과 수준 높은 경기력으로 상위권 다툼에 나선다. 스플릿 라운드 홈경기가 진행되는 춘천 송암 스포츠타운 주경기장을 찾은 관중들은 최고 수준의 경기력이 펼쳐지는 축구경기 관람이 가능하다. 강원FC는 스타 플레이어들이 펼치는 축구경기와 함께 다양한 행사로 관중들을 만난다.

식전공연과 사생대회는 강원FC의 문화 융복합 프로젝트 ‘컬처 리믹스’에 힘을 더한다. 올 시즌 강원FC는 축구를 중심으로 미술, 음악, 공연 등이 녹아있는 문화공간을 만드는 ‘컬처 리믹스’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전북전 펼쳐지는 식전공연과 사생대회 개최로 문화 융복합에 나선다. 킥오프 한 시간 전 오후 2시부터 한림대학교 댄스동아리 ‘춤바람’의 신바람 나는 공연이 펼쳐진다. 힙합 음악과 애니메이션 하울의 움직이는 성 OST 등을 배경르로 15분간 다양한 댄스 공연을 펼쳐 경기장의 분위기를 띄운다.

사생대회는 관중석 내 특별설치된 사생대회 ZONE에서 오후 3시 경기 시작과 동시에 진행된다. 경기 종료 후 사생대회 ZONE에 위치한 직원에게 작품을 제출하면 된다. 참가 자격은 강원FC를 사랑하는 모든 초등학생으로 구단 공식 카카오톡과 경기 당일 현장 접수를 통해 참가 신청을 하면 된다. 제출된 작품은 한국 대표 스타 서양화가 배준성을 필두로 한 심사위원단의 심사 후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을 선정해 상품을 수여한다.

경기장 내부에서 펼쳐지는 식전공연과 사생대회와 함께 외부에서는 다채로운 행사로 경기장을 찾은 관중을 맞이한다. 강원한우와 함께하는 스폰서 데이 행사로 G구역 입장 게이트 앞 장외 행사 구역에서 부스 설치를 통해 경기장을 찾은 관중들과 만난다. 부스에서는 강원한우를 상징하는 기념품과 경품교환권을 증정한다. 부스 방문 인증사진 이벤트도 진행해 추억을 남길 기회도 제공한다. 강원한우와 함께하는 스폰서 데이와 동시에 선수단 팬 사인회도 진행돼 강원FC를 사랑하는 축구팬들에게 선수와 함께 하는 시간을 마련한다.

경기장 내외부를 아우르는 행사와 더불어 하프타임에는 경품 추첨으로 관중들에게 기쁨을 더한다. 모닝 자동차, 전기 오토바이, 강원한우선물세트,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입장권, 이근호와 정조국 사인 유니폼, 손흥민 친필 사인볼 등 올 시즌 성원을 보내준 강원도민과 축구팬에게 다양한 경품을 선물한다. 경품 응모는 유료관중에 한하며 입장권에 부여된 고유 번호와 시즌권의 바코드 번호로 참여 된다.

강원FC는 최고 수준의 경기와 행사 참여를 원하는 팬들을 위해 셔틀버스 운행도 준비했다. 춘천 시내 4곳과 강릉에서 셔틀버스가 출발해 경기장 접근을 돕는다. 춘천 시내 셔틀버스는 남춘천역, 춘천시외버스터미널, 명동 입구, 공지사거리에서 운행된다. 경기 시작 2시간 전부터 출발하며 남춘천역, 춘천시외버스터미널 출발 셔틀버스는 10분의 배차 간격을 두고 운행된다. 명동과 공지사거리발 셔틀버스는 20분에 1대씩 출발한다. 셔틀버스 이용은 강원FC 팬임을 확인하면 가능하다. 탑승 확인은 강원FC 유니폼 및 머플러 착용, 예매 내역 등을 통해 진행된다. 사상 첫 상위 스플릿 홈경기를 맞이한 강원FC는 ‘컬처 리믹스’ 프로젝트와 스폰서 데이를 통한 장외 행사, 경품행사로 관중들을 맞을 준비에 한창이다. 춘천 시내를 아우르는 셔틀버스 운행으로 팬들의 편의를 더했다. 이제 관중들에게 승리를 통한 기쁨을 선사하는 것만 남았다. 강원FC는 승리를 통한 환희와 함께 다양한 기쁨을 경기장을 찾은 관중들에게 제공하려 한다.

클럽
K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