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뉴스

[인천] 인천유나이티드, 11월 5일 전남원정 ‘비상(飛上)원정대’ 소집



승리 시 K리그 클래식 잔류 확정…인천의 승리를 노래할 응원단 모집

인천유나이티드가 2017년 K리그 클래식 잔류를 위해 함께 승리를 노래할 ‘비상(飛上)원정대’를 소집한다. 이기형 감독이 이끄는 인천은 11월 5일 일요일 오후 3시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리는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37라운드 원정경기에서 노상래 감독이 이끄는 전남드래곤즈와 운명의 맞대결을 가진다. 인천은 이날 전남원정 승리 시 마지막 38라운드 상주상무와의 홈경기 결과와 관계없이 K리그 클래식 잔류를 확정짓는다. 이에 인천 구단은 원정 응원단 ‘비상원정대’를 모집해 선수들에게 힘을 전해줄 예정이다.

비상원정대는 지난 2005년 K리그 준우승의 기운을 되새기며 다시 한 번 비상하자는 의미를 담은 명칭이다. 지난 2015년 FA컵 결승전을 앞두고 소집된 바 있는 비상원정대가 2년 만에 다시 소집을 알리게 됐다. 이번 비상원정대의 원정 버스 비용은 전액 인천 구단에서 지원한다. 단, 식대 및 티켓값은 개인 부담이다. 11월 5일 경기 당일 인천유나이티드 비상원정대 원정버스는 오전 8시 인천축구전용경기장을 출발하여, 오전 8시 30분 문학경기장역 2번 출구를 경유한 다음 결전의 장소 광양축구전용구장으로 달려갈 예정이다.

이번 인천 구단의 전남원정 비상원정대 원정버스는 10월 31일 화요일 정오부터 11월 4일 토요일 오후 11시까지 인천 구단 홈페이지(www.incheonutd.com) 공지사항에 있는 해당 게시물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또한 인천 서포터즈 현장팀 파랑검정 공식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IUFC.Call)에서도 가능하다. 그밖에 비상원정대 관련문의는 구단 홈페이지나 마케팅커뮤니케이션팀(032-880-5525)으로 문의하면 된다.

클럽
K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