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뉴스

[대구] 대구FC 조현우, 3년 연속 K리그 베스트 11 GK 수상



대구FC 조현우, 3년 연속 K리그 베스트 11 GK 수상

2015, 2016 챌린지, 2017 클래식 베스트 11 GK 부문

대구FC의 K리그 클래식 잔류를 이끈 조현우가 20일(월) 서울 그랜드호텔에서 열린 KEB 하나은행 K리그 2017 대상에서 베스트 11 GK 부문을 수상했다. 이에 따라 조현우는 2015시즌과 2016시즌 K리그 챌린지, 2017시즌 K리그 클래식 무대에서 3년 연속 베스트 11 GK에 선정되면서 K리그 최고의 수문장임을 입증했다. 조현우는 수원삼성의 신화용, FC서울의 양한빈과 함께 GK부문 후보에 올랐으며, 기자단 투표에서 133표 중 63표를 얻어 47.4%의 득표율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조현우는 “팬들의 사랑, 저의 노력 그리고 팀 동료들의 힘으로 잔류하고 좋은 분위기 속에서 수상하게 되어 정말 기쁘다. 감사할 분이 많다. 저를 많이 성장 시켜주신 이용발 코치님, 김해운 코치님 그리고 저를 믿어주시는 조광래 사장님, 대구FC 모든 직원 분들, 팬 분들에게도 감사드린다. 다시 초심으로 돌아가서 노력하겠다.”며, 베스트 11 GK 수상 소감을 밝혔다.

조현우는 2013년 대구FC에서 프로에 데뷔해 다섯 시즌 째 대구의 골문을 지키고 있는 ‘원클럽맨’이다. 지난 해 눈부신 선방으로 팀 승격에 힘을 보탰고, 올 시즌에는 35경기 48실점, 10경기 무실점, 144선방(리그 1위)의 활약으로 대구의 K리그 클래식 잔류를 이끌었다. K리그 통산 144경기에 나서 175실점, 1도움을 기록하고 있다. U-19, 20, 23 등 연령별 대표팀을 거쳤고, 국가대표팀에는 2015년 처음 승선해 지난 14일(화) 울산 문구축구경기장에서 세르비아를 상대로 A매치 데뷔전을 치렀다.

클럽
K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