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뉴스

K리그 임직원, 이웃의 따뜻한 겨울 위한 연탄 기부 및 배달봉사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 이하 '연맹')이 21일 서울 서대문구 일대를 방문하여 연탄 기부 및 배달봉사를 실시했다. 사단법인 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나눔운동과 함께 진행한 이 봉사활동에는 연맹 전 임직원이 참여했다. 봉사단은 인근 지역 소외계층이 보다 따뜻하게 겨울을 날 수 있도록 약 11,000장의 연을 기부, 배달했다. 한편, 사회공헌활동에 따른 기부금의 재원은 축구사랑나눔재단을 통해 마련됐다. K리그는 지난 2013년 출범 30주년을 맞아 시작한 ‘급여 1% 기부 캠페인’을 지속하고 있다. ‘급여 1% 기부 캠페인’이란 연맹 임직원들이 매월 급여의 1%를 기부하는 적극적인 사회공헌활동으로, 마련된 기금은 축구사랑나눔재단에 전달해 해당 구단 연고지에서 축구저변확대와 소외 계층 지원에 활용되고 있다.

K리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