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뉴스

[대전] 대전시티즌 식목일 맞아, ‘봄철 나무심기 행사’ 참가

 

대전시티즌이 4월 5일 식목일을 맞아,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충남 청양군 화성면 화암리에서 열린 ‘제73회 식목일 기념행사’에 참여했다.

 

산림청은 이달 말까지 봄철 나무심기 행사를 통해, 대전·세종, 충청지역 국유림 551㏊에 156만 그루를 식재할 계획이다. 이번 행사에는 산림청 직원, 임업인, 충남대 교직원 및 재학생, 지역주민, 지역 초교 재학생 등 200여 명이 참석해 2㏊ 면적에 낙엽송 6000 그루를 식재했다.

 

대전시티즌에서는 임준식, 공용훈, 송인학 선수와 사무국 직원들이 함께 했다. 행사에 참여한 시민들과 함께 나무를 심으며, 식목일이 갖는 소중한 의미를 되새기고, 나무심기의 중요성과 행사 취지를 홍보하는데 앞장섰다.

 

행사에 참여한 임준식 선수는 “최근 민감한 이슈인 미세먼지, 황사 등의 문제 해결을 위해서 나무심기가 매우 중요하다고 알고 있다. 이런 좋은 취지의 행사가 있다는 것을 많은 분들이 알고 참여하길 바란다.” 고 소감을 밝혔다.

 

대전시티즌은 지난 해부터 홈 경기 시 ‘산림청의 날’ 네이밍 데이 등을 통해 산림청과 인연을 맺어오고 있다. 향후에도 지속적인 참여를 통해 나무 심기 행사 홍보에 나설 예정이다.


 

클럽
K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