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뉴스

[수원FC] 수원FC, 수비수 조병국 영입 '중앙수비 강화'

 

수원FC는 하반기 수비강화를 위해 경남FC에서 활약한 前국가대표 출신 베테랑 수비수 조병국(37)을 영입했다.

 

구단은 3일 보도자료를 통해 후반기 반등을 위해서는 경험이 풍부한 중앙수비수 영입이 절실하다는 판단아래 국가대표 및 K리그1 등 경험을 두루 갖추고 경기장 내 ? 외부에서 큰형님 리더십을 발휘할 수 있는 적임자라로 평가하고 있다. 조병국의 영입으로 수원FC 중앙수비는 기존 외국인 선수인 레이어와 함께 더욱 탄탄한 수비조직을 갖출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2002년 수원 삼성에서 프로에 데뷔하였으며, 성남 일화, 전남 드래곤즈, 인천 유나이티드, 경남FC을 비롯해 일본, 중국, 태국 등에서 산전수전을 겪은 베테랑 수비수로 K리그 통산 262경기 9골 6도움을 기록하고 있다.

 

‘우선 저를 믿고 불러주신 김대의 감독 이하 코칭스태프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 같이

선수생활을 했던 코칭스태프와 만나게 되어 조금 어색하지만, 그만큼 친근하게 다가가 젊은 선수들과의 가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적지 않은 나이에 팀에 합류하게 되었지만 시즌이 마무리 될 때 팬들과 함께 웃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한편 메디컬테스트 등 입단 절차를 모두 마친 조병국은 선수단에 합류하여 7월 출전을 위해 기존 선수와 호흡을 맞추고 있다.

클럽
K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