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뉴스

[포항] 포항 홈경기는 업그레이드된 좌석의 스틸야드에서!

 

포항스틸러스가 홈구장인 스틸야드를 새롭게 단장하고 오는 11일 서울과의 홈경기를 찾아 올 팬들을 기다린다.


지난 5월 20일 수원과의 홈경기를 마지막으로 월드컵 휴식기에 돌입했던 포항은 홈경기 기준 50여일의 기간을 활용해 좌석 교체와 도색 등 관람 환경 개선을 단행했다.


우선 N석 1층에 위치한 서포팅존 좌석을 161석에서 638석으로 확대, 교체했다. 스틸야드 응원문화의 중심인 서포터스의 응원 열기를 고조시키고 보다 더 응원에 몰입할 수 있도록, 서포팅존 좌석은 일반석보다 여유 공간을 넓게 배치하였다. 구단 고유 색상인 빨강과 검정을 활용한 바닥 도색까지 더해져 서포팅에 최적화된 좌석으로 거듭났다.


또한 포항스틸러스 공식맥주 ‘칭따오’를 경기별 300잔씩 서포팅존 한정으로 제공하는 등 서포팅존만의 다양한 프로모션과 응원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W석 1층에 위치한 프리미엄 좌석도 306석에서 932석으로 확대, 교체하였다. 기존의 협소한 좌석 구조를 개선해 스틸야드를 찾은 팬들이 보다 안락한 환경에서 경기에 몰입할 수 있도록 하였다. 신규 프리미엄석에는 가방걸이도 추가해 관중의 편의성도 개선하였다.


업그레이드된 프리미엄 좌석을 체험해 볼 수 있는 ‘프리미엄 체험존’은 올 하반기 한정으로 운영한다. 시즌카드 회원, 당일 입장권 소지자 등 정상적으로 경기장에 입장한 관중이라면 누구나 선착순으로 업그레이드 된 공간인 ‘프리미엄 체험존’을 추가비용 없이 체험해 볼 수 있다.


마지막으로 E석 1층 전체에 크게 새겨진 구단명(STEELERS)도 새롭게 도색해 스틸야드의 정체성을 더욱 명확히 하였다.


지난해 5월 서포팅존 일부 리모델링에 이어, 올해 1,000여석 이상의 좌석을 교체한 포항스틸러스는 꾸준한 시설 개선을 통해 스틸야드를 찾는 팬들의 성원에 보답할 예정이다.


스틸야드에서 펼쳐질 포항의 다음 홈경기는 오는 11일 수요일 저녁 7시 30분 서울과의 경기다.

클럽
K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