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삼성블루윙즈는 올시즌 전담 BJ를 활용하여 편파중계와 생생한 현장 라이브방송으로 팬들에게 찾아갑니다. 수원삼성은 K리그와 컨텐츠 파트너십 MOU를 체결한 아프리카TV를 활용하여 올시즌부터 1인 미디어를 활용한 색다른 콘텐츠를 팬들에게 서비스할 계획입니다.

수원삼성 전담BJ를 맡을 김영현 기자(Ohynnk)는 농구와 야구 중계를 진행하다 올해부터 K리그 중계에 첫 발을 내딛는 새내기입니다. 수원삼성은 신출내기 BJ가 수원삼성을 통해 K리그를 알아간다는 컨셉트로 팬들과 실시간 소통 채널을 활성화할 계획입니다.  김 기자는 지난 2월23일 수원삼성 팬스데이를 현장 라이브중계를 진행한데 이어 3월1일 울산 원정 경기부터 편파 중계를 시작했습니다.  오는 3월9일 전북과의 시즌 개막전 때는 직접 빅버드를 찾아 곳곳을 누비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할 계획입니다.

김 기자는 올시즌 K리그 전 경기를 편파 중계할 계획이며, 선수 인터뷰 등 한 달에 한 번씩 기획 홍보영상으로 팬들에게 다가갑니다. 빅매치 때는 직접 빅버드를 찾아 라이브중계를 진행하고 어깨동무 등 다양한 구단 행사에도 참가하여 팬들의 궁금증을 풀어줄 계획입니다. 아프리카 TV의 다른 인기 BJ와 합동 방송도 준비할 예정입니다.

김 기자는 “평소 K리그에 관심이 많았지만 중계까지는 엄두를 내지 못했는데, 수원삼성을 통해 좋은 기회를 얻었다”며 “새내기인 만큼 수원 팬들에게 배우면서 수원에 긍정적인 에너지를 불어넣겠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모바일과 컴퓨터에서 아프리카 TV 메인 창을 띄워 김영현기자를 검색하면 접속할 수 있습니다. 라이브방송은 VOD 형태로 저장되어 언제든 다시보기를 할 수 있습니다.

전북전 홈경기는 인터파크 티켓 홈페이지를 통해 예매할 수 있으며, 예매시 2천원 할인혜택이 주어집니다.

경기 당일 현장에서는 연간회원권 판매부스와 교환부스 등이 운영될 예정이며, 교통 편의를 위해 경기시작 2시간 전부터 수원역에서 셔틀버스를 운행할 계획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