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축구의 미래, ‘2021 K리그 주니어개막

2021 K리그 주니어 U18, U15 3/20() 동시 개막

2008년부터 14년째 운영 중인 유소년 리그, 올해도 K리그 전 구단 산하 유소년 팀 참가



 

K리그 산하 유소년 클럽이 참가하는 주말 리그 ‘2021 K리그 주니어(이하 K리그 주니어)’320() 시작으로 8개월간 대장정에 들어간다.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 이하 연맹)이 주최하는 K리그 주니어는 K리그 22개 구단 산하 유소년 클럽이 모두 참가하는 연중 리그로, 지난 2008년 첫 대회 이후 올해로 14번째 대회를 맞는다. 2020K리그1 영플레이어 수상자인 송민규와 K리그2 영플레이어 수상자인 이동률도 K리그 주니어 출신이며, K리그 팀별 유스 출신 선수들의 비중은 매년 증가하고 있다.

 

올해 K리그 주니어는 U18, U15 대회 모두 A조와 B조 각 11팀씩으로 나누어 2라운드 로빈 방식으로 팀당 총 20경기씩을 치른다. 두 대회 모두 저학년 리그(U17, U14)를 별도로 운영해 1,2학년 선수들도 충분한 경기 경험을 갖도록 하는 것이 특징이다. K리그 주니어에 참가하는 선수들은 프로와 동일한 GPS 장비를 착용해 경기 및 훈련 데이터를 수집하는 ‘EPTS 분석 시스템을 사용하고, 경기 영상분석 자료를 제공받는다.

 

U18 대회는 전,후기 리그로 나누어 진행된다. 전기리그는 지역 기준으로 A조와 B조를 구분하고, 후기리그는 전기리그 성적을 기준으로 A조와 B조를 나눈다. 실력이 비슷한 팀끼리 경기를 치러 경기력을 향상시키기 위함이다. U15는 지역 기준으로 A,B조를 나눠 연중 조별리그로 진행한다.

 

연맹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필수 경기 참여 인원 외 출입 인원 통제, 상시 마스크 착용, 손 소독을 통한 개인 위생 철저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안전한 리그 운영을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연맹은 K리그 주니어 개막에 맞춰 K리그 주니어 공식 유튜브 채널(채널명: K LEAGUE YOUTH)을 개설했다. 해당 채널에는 개막 홍보 콘텐츠를 시작으로 경기 영상 및 기획 콘텐츠를 연중 업로드할 예정이다.

 

‘2021 K리그 주니어 U18’ 조 편성

 

A(11개팀)

- 강원(강릉제일고), 부천(부천FC1995 U-18), 서울(오산고), 서울E(서울이랜드FC U-18), 성남(풍생고), 수원(매탄고), 수원FC(수원FC U-18), 안산(안산그리너스 U-18), 안양(안양공고), 인천(인천대건고), 제주(제주유나이티드 U-18)

 

B(11개팀)

- 광주(금호고), 경남(진주고), 대구(현풍고), 대전(충남기계공고), 부산(개성고), 김천(경북미용예술고), 충남아산(충남아산FC U-18), 울산(울산현대고), 전남(광양제철고), 전북(전주영생고), 포항(포항제철고)

‘2021 K리그 주니어 U15’ 조 편성

 

A(11개팀)

- 강원(주문진중), 부천(부천FC1995 U-15), 서울(오산중), 서울E(서울이랜드FC U-15), 성남(성남FC U-15), 수원FC(수원FC U-15), 수원(삼성블루윙즈 U-15), 안산(안산그리너스 U-15), 안양(FC안양 U-15), 인천(인천광성중), 제주(제주중)

 

B(11개팀)

- 광주(광주FC U-15), 경남(군북중), 대구(율원중), 대전(대전하나시티즌 U-15), 부산(낙동중), 김천(김천문성중), 아산(충남아산FC U-15), 울산(울산현대중), 전남(광양제철중), 전북(동대부속금산중), 포항(포항제철중)

 

[별첨] 2021 K리그 주니어 일정

 

###

사진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