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반장은 나!” 2K리그 마스코트 반장선거 실시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 이하 연맹’)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K리그 마스코트 반장선거를 실시한다.

 

올해로 2회째를 맞은 “K리그 마스코트 반장선거K리그 전체 22개 구단의 마스코트가 총출동하여, 2021시즌 K리그 마스코트를 대표할 반장을 뽑는 이벤트이다.

 

지난해 제1회 반장선거에는 총 12,300여 명의 팬들이 약 85,000표를 투표에 참여해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수원의 아길레온이 대구의 리카와 막판까지 이어지는 치열한 접전을 벌인 끝에 약 17,000표를 얻으며 초대 반장 완장의 주인공이 되었다.

 

이외에도 투표 진행 과정에서 대전과 충남아산의 충청연대”, 조류형 마스코트들이 합심해야 한다는 조류연대”, 수원삼성을 찍는 동시에 수원FC를 찍어주자는 수원동맹등 실제 선거를 방불케 하는 세력 구도까지 등장하여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하기도 했다.

 

올해 반장선거는 네이버와 다음카카오를 통한 간편가입 기능을 신설해 지난해보다 쉽게 투표에 참여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지난해 반장인 아길레온에게 기호 1번을 부여하는 등 선거 결과에 따른 기호개념을 추가해 실감 나는 선거전이 치러질 예정이다.

 

각 구단은 내부 후보 단일화와 후보지원서 준비 기간을 거쳐 오는 12일까지 입후보지원을 하게 된다. 각 후보자의 프로필과 유세자료를 열람할 수 있는 이벤트 페이지는 419일에 팬들에게 공개될 예정이다.

 

팬 투표는 424일부터 54일 오전 10시까지 11일간 치러지며, 마지막 4일간은 비밀투표로 진행된다. 투표 결과는 54() 오후 “K리그 마스코트 반장선거 개표방송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