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의 ‘소양강 폭격기’ 제리치가 KEB하나은행 K리그1 (클래식) 2018 19라운드 MVP에 선정되었다. 


제리치는 지난 21일(토) 춘천 송암레포츠타운에서 열린 강원과 제주의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19라운드 경기에서 두 골을 터트리며 맹활약했다. 후반 22분 정조국과 교체되어 그라운드를 밟은 제리치는 후반 34분과, 44분 연속 득점을 성공시키며 최종 스코어 3-1로 승점 3점을 획득했다. 지난 18라운드 울산전에서도 두 골을 넣었던 제리치는 두 경기 연속으로 멀티골을 넣으며 리그 16골로 K리그1 득점랭킹 선두자리를 지키고 있다.


한편, KEB하나은행 K리그2 (챌린지) 2018 20라운드 MVP에는 광주 나상호가 선정됐다. 나상호는 지난 21일(토) 부천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부천과 광주의 경기에서 경기 종료직전 0의 균형을 깨는 짜릿한 득점으로 광주에 1-0 승리를 안겼다. 준플레이오프 진출권인 4위 자리를 놓고 경쟁중인 부천과 광주의 승점차는 나상호의 활약에 힘입어 단 1점차이로 좁혀졌다. 부천전에서 한 골을 추가한 나상호는 리그 10골로 K리그2 득점 선두자리에 올라있다.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19R 베스트11]


MVP : 제리치(강원)


FW

제리치(강원)

말컹(경남)


MF

한교원(전북)

바그닝요(수원)

이진현(포항)

문선민(인천)


DF

이용(전북)

강민수(울산)

알레망(포항)

유지훈(경남)


GK

송범근(전북)


베스트팀 : 포항

베스트매치 : 포항-전남





[KEB하나은행 K리그2 2018 20R 베스트11]


MVP : 나상호(광주)


FW

나상호(광주)

김현(아산)


MF

이명주(아산)

최재훈(안양)

이현일(성남)

정희웅(안양)


DF

이학민(성남)

안영규(광주)

민상기(아산)

김치우(부산)


GK

박주원(아산)


베스트팀 : 안양

베스트매치 : 부천-광주